로고

지속가능한 예술교육 환경을 위한 서울시교육청-서울문화재단 ESG 공동선언

업무협약 10주년 기념 예술공유문화 확산을 위한 협력

원충만 기자 | 기사입력 2024/03/18 [06:48]

지속가능한 예술교육 환경을 위한 서울시교육청-서울문화재단 ESG 공동선언

업무협약 10주년 기념 예술공유문화 확산을 위한 협력

원충만 기자 | 입력 : 2024/03/18 [06:48]

▲ 서울특별시 교육청


[뉴코리아저널=원충만 기자] 서울특별시교육청은 서울문화재단과 업무협약 10주년을 맞이하여 지속가능한 예술교육 환경을 위한 ESG 공동선언을 3월 18일 서울시교육청에서 진행한다.

이번 공동 선언은 그동안의 업무협약 성과를 공유하고 이를 바탕으로 예술교육 분야에서의 지속가능한 ESG 실천을 위해 서울문화재단이 운영 중인‘리스테이지 서울’사업을 중심으로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서울시교육청과 서울문화재단은 2014년 문화예술교육으로 모두가 행복한 혁신미래교육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서울형 학교예술교육 프로그램 ‘예술로 플러스’ 및 ‘예술과 함께’ 지원 등 다양한 예술교육 관련 사업 운영을 위해 상호 협력해왔다.

‘리스테이지 서울’은 공연 의상, 소품 등을 저렴한 비용으로 빌려 사용할 수 있는 온・오프라인 플랫폼으로, 공연 제작비 절감을 통한 예술교육활동의 활성화와 함께 공유문화 확산, 공연 물품 자원 순환으로 지속가능한 예술창작환경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서울시교육청과 서울문화재단은 서울시내 초ㆍ중ㆍ고등학교 학생의 연극, 뮤지컬 등의 협력종합예술활동, 학생예술동아리 등 학교예술교육 전반에 걸쳐 공연물품 공유서비스의 제공과 활용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이번 공동선언을 통해 예술교육의 사회적 역할과 책임에 대한 적극적인 수행을 위해 함께 협력할 것이다.”라며 “공유와 재사용을 통한 자발적 예술공유문화를 확산하고 미래세대를 위한 친환경 예술교육환경을 조성하여 서울학생 일상에 예술을 더하는 미래교육을 펼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의 파급력은 확인취재에 있다. 실력과 성과로 평가하는 인물, 출입처의 굵직한 뉴스와 무관하지 않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