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경기도 농기원, 친환경사과 재배지 선정에 필요한 해충 예측정보 개발

위성사진의 참나무류 블록수로 노린재 밀도 예측 가능

박재만 대표기자 | 기사입력 2024/03/20 [07:36]

경기도 농기원, 친환경사과 재배지 선정에 필요한 해충 예측정보 개발

위성사진의 참나무류 블록수로 노린재 밀도 예측 가능

박재만 대표기자 | 입력 : 2024/03/20 [07:36]

▲ 사과 노린재 흡즙


[뉴코리아저널=박재만 대표기자] 경기도농업기술원이 친환경 사과재배 적지 선정에 필요한 정보 제공기술을 개발해 농가에 보급한다. 병충해 피해를 사전에 예측할 수 있어 새롭게 친환경 사과 농사를 시작하려는 사람에게 필요한 정보다.

사과의 주요 해충인 노린재류는 참나무류 열매먹이를 선호해 사과 과수원 주변에 참나무류 밀도가 높을 경우 사과의 피해가 높다. 그렇기 때문에 친환경 사과원 조성 시 노린재 밀도를 예측해 처음부터 밀도가 낮은 환경에서 시작하는 것이 유리하다.

노린재 밀도를 예측하는 방법은 ▲사과원 조성지점 설정 ▲주변의 가로×세로 각각 1km 범위의 위성지도 설정 ▲설정된 범위내에서 100m×100m 세분화해 블록화 ▲각 블록 범위에 해당하는 곳의 산림정보 입력 ▲ 참나무 블록 분류 및 추출 순으로 진행한다.

이후 추출한 참나무류 블록수에 따라 노린재류 밀도를 예측할 수 있는데 블록수가 적으면 적을수록 노린재의 밀도가 낮아 참나무 블록수가 20개 이하면 적음, 21~40개면 보통, 41개 이상은 많음으로 판단할 수 있다.

최병열 친환경미생물연구소장은 “친환경 사과 재배에 중요한 문제인 노린재피해를 줄이기 위해서 경기도가 개발한 노린재류 사전밀도예측 기술을 친환경 농가 현장 교육 등 여러 가지 방법으로 보급하겠다”라고 말했다.
공정한 참 언론의식 을 바탕으로 정론직필. 촌철살인의 언론정신으로 열과 성을 다하고자 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